top of page

‘빵송국’ 이창호, ‘젠틀美+스마트함’ 드라마 ‘이사장님은9등급’ 강렬한 첫 등장






코미디언 이창호가 안정된 연기력으로 강렬한 첫 등장을 알렸다.

 

이창호는 지난 29일 웨이브(Wavve)를 통해 1,2회가 공개된 OTT 드라마 ‘이사장님은9등급’에서 황 변호사 역으로 첫 등장해 시청자들의 이목을 사로잡았다.

 

‘이사장님은9등급’은 아버지가 남긴 명문고의 이사장이 된 불량 학생 나이수(문성현 분)와 힘든 가정 속에서도 무엇이든 완벽하게 해내는 전교 회장 한바탕(김시경 분)이 명문 고등학교에서 만나 벌어지는 에피소드를 유쾌하게 그려낸 드라마다.

 

이창호는 극 중에서 총수의 뒤를 지키는 집사같은 존재인 황 변호사 역을 맡아 안정된 연기력으로 배우로서도 포텐셜을 터뜨렸다. 남부러울 것 없는 환경에서 자란 나이수에게 아버지의 유언을 전달하는 대리자 황 변호사로 첫 등장해 시선을 사로잡았다.

 

이창호는 황 변호사 역에 완벽 이입된 모습으로 웃음기를 싹 지운 진지한 표정에 지성미를 탑재한 총기 넘치는 매력까지 장착하고 나타나 극에 신선함을 더했다. 

 

특히 발해고등학교 이사장이 되기를 거부하는 불량 학생 나이수에게 차근차근하게 상황을 설명하며 상대를 설득하는 과정에서는 안정된 목소리 톤과 정확한 캐릭터 표현력으로 인물의 무게감을 더했다.

 

무엇보다 발해고등학교의 이사장이 된 나이수를 곁에서 도우며 지키는 인물인 만큼 냉철한 카리스마뿐만 아니라 츤데레한 면모까지 다양한 매력을 서서히 드러낼 예정이라 캐릭터의 활약에도 기대가 모아지고 있다.

 

앞서 이창호는 지난해 활약한 드라마 ’힘쎈여자 강남순’에서 비서 남홍도 역으로 첫 연기 도전에 성공한 데 이어 이번에도 자연스러운 캐릭터 소화력으로 연기 합격점을 받게 되면서 다음 회 등장에 대한 기대감을 더했다.

 

한편, 이창호가 출연하는 OTT 드라마 ‘이사장님은9등급’은 지난 29일 웨이브(Wavve)에서 1,2회가 연속 공개됐으며, 매주 월요일 2편씩 선보인다.

 

Comentarios


bottom of page